세상은 넓고 할 것은 많다.

코로나19 신규확진 511명…'거리두기' 2.5단계 기준 충족 본문

일상다반사/일상

코로나19 신규확진 511명…'거리두기' 2.5단계 기준 충족

ssung85 2020. 12. 3. 09:25
728x90

오늘도 확진자가 511명...줄어들 기미가 안보이내요..ㅠㅠ

 

중앙방역대책본부(방대본)는 2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신규 확진자가 51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. 누적 확진자는 3만5163명이다. 
지난달 18일부터 이날까지 보름간 일별 신규 확진자는 285명→325명→348명→386명→330명→271명→349명→382명→581명→555명→503명→450명→438명→451명→511명 등이다.
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인 지역발생 확진자는 일평균 471.9명으로, 전국적 유행이 본격화하는 2.5단계 기준(전국 400~500명 이상 또는 더블링 등 급격한 증가시)을 충족한 상황이다.

 

이날 신규 확진자 511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493명으로, 대부분을 차지했다. 해외유입은 18명이다.
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서울 192명, 경기 143명, 인천 21명 등 수도권이 356명이다. 비수도권의 경우 부산이 31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전북 26명, 충북 16명, 강원 12명, 광주 10명, 세종·경남 각 7명, 울산·충남 각 6명, 대전 5명, 대구·경북 각 4명, 제주 2명, 전남 1명이다.

...

이날 확진자 18명 가운데 6명은 공항이나 항만 입국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다. 나머지 12명은 울산(4명), 인천·충남(각 2명), 서울·경기·부산·경북(각 1명)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하던 중 확진됐다. 이들의 유입 추정 국가를 보면 멕시코 4명, 러시아 3명, 미얀마 2명, 필리핀·인도·인도네시아·폴란드·프랑스·독일·헝가리·과테말라·케냐 각 1명이다. 확진자 중 내국인이 11명, 외국인이 7명이다.


한편 사망자는 전날 발생하지 않아 누적 526명을 유지했다. 국내 평균 치명률은 1.50%다. 코로나19로 확진된 이후 상태가 위중하거나 악화한 '위중증' 환자는 전날보다 4명 늘어 101명이다. 이날까지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180명 늘어 누적 2만8065명이 됐다. 격리된 상태로 치료 중인 환자는 331명 증가한 총 6572명이다.

 

현재까지 국내에서 이뤄진 코로나19 진단검사 건수는 총 310만6970건으로, 이 가운데 300만6653건은 음성 판정이 나왔고 나머지 6만5154건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. 전날 하루 검사 건수는 2만2973건으로, 직전일(2만2825건)보다 148건 많다.

 

출처 : www.hankyung.com/society/article/2020120237957

728x90
5 Comments
댓글쓰기 폼